캠페인위키아
Advertisement
Disambig 이 문서는 정치인 김영삼에 관한 것입니다. 희극인/치과의사 김영삼에 대해서는 김영삼 (개그맨, 치과의사)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틀:공무원 김영삼 (金泳三, 1927년 12월 20일 경남 거제 ~ )은 대한민국의 제14대 대통령(1993년 ~ 1998년)을 지냈다. 군사 독재정권 시절 동안 야당 정치지도자로서 민주화 운동을 이끌었다.

통영중학교, 경남고등학교, 서울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였다.

김영삼이 서울대학교 졸업 학력에 대해선 이견이 존재했다. 정식 입학생이 아니라 청강생이었다는 루머가 돌았지만 서울대학교에선 정식으로 김영삼의 입학과 졸업을 인정했다. 김영삼의 생가에는 김영삼이 1947년 9월 서울대학교 철학과에 입학해 1951년 9월 졸업했음을 보여주는 성적 증명서가 전시되어 있다.

1954년 대한민국 3대 총선에서 자유당 후보로 거제에서 출마하여 26세에 최연소 국회의원으로 당선되어 정치에 입문한다. 이후 여당의 독재에 반발하여 탈당하고 야당 정치인이 되었다.

4.19 혁명 이후 여당인 민주당 구파에 속하였고, 제 3 공화국동안에 야당의 대변인, 원내 총무를 거쳤다. 1971년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김대중, 이철승과 함께 40대 기수론을 내세워 당수인 유진산을 제치고 경선에 나섰으나, 김대중에게 결선 투표에서 패하였고, 후보 김대중의 당선을 위해 선거 운동에 나섰다. 유신 정권 말기 박정희 정권에 맞서 선명 야당의 기치를내걸었으며, 야당 총재직과 국회의원직에서 강제로 제명되고 가택 연금되는 탄압을 받았다. 김영삼의 제명은 부마 항쟁을 촉발했고, 이는 유신 정권 종식의 계기가 되었다. 전두환의 |제 5 공화국 정권에서도 계속된 가택 연금과 정치적 탄압에 항의하며 장기간의 단식 투쟁을 단행하여 세계의 주목을 받았다.

정치 민주화 이후 시행된 1987년 제13대 대통령 선거에서 야당의 분열 속에 노태우 대통령에게 패배하였다. 이후 여소야대의 국회 정치 구도속에서 노태우, 김종필과 손잡고 여야 삼당합당을 이루어 내고, 거대 여당인 민주자유당의 대표와 대통령 후보가 되어 14대 대통령 선거에 나서 대통령에 당선된다.

1993년 취임 직후부터 군부 사조직인 하나회를 없애기 시작했다.

1993년 "금융실명거래 및 비밀보장에 관한 긴급명령"을 통해, 모든 금융거래를 실명을 통해 해야 한다는 금융실명제를 도입하였다.

문민정부라고 불리는 재임 기간 동안 여러 가지 민주화 개혁을 시도하지만, 임기말 아시아 국가 전반에 들이닥친 경제위기를 잘 다스리지 못하고, 국제통화기금(IMF)의 원조를 요청하는 치욕적인 실정으로 국민의 비난을 받았다. 이러한 상황으로 인하여 후임 대통령 선거에서 여야 정권교체를 초래하면서 퇴임하였다.

대통령직 퇴임 후, 후임자인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 등에게 비판적인 자세를 유지해 오고 있다.

틀:대한민국의 대통령

전 임
(통영군 갑)서상호
(통영군 을)이채오
제3대 국회의원(거제군)[1]
1954년 5월 31일 - 1958년 5월 30일
무소속
후 임
전 임
'
제5대 국회의원(부산직할시 서구 갑)
1960년 7월 29일 ~ 1961년 5월 16일
민주당
(부산직할시 서구 을)김동욱
후 임
(부산직할시 서구)김영삼
전 임
(부산직할시 서구 갑)김영삼
(부산직할시 서구 을)김동욱
제6대 국회의원(부산직할시 서구)
1963년 12월 17일 ~ 1967년 6월 30일
민정당
후 임

주석[]

  1. 1953년 1월 1일 통영군 중 장승포읍, 장목면, 둔덕면, 거제면, 사등면, 일운면, 동부면, 하청면, 연초면을 관할로 하여 거제군이 새로 설치됨으로써 신설된 지역구이다. (거제군설치에관한법률(제정 1952년 12월 14일 법률 제271호)

id:Kim Young-sam io:Kim Young-sam ru:Ким Ён Сам sh:Kim Young-sam simple:Kim Young-sam vi:Kim Yeong-sam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