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페인위키아
Advertisement
Disambig 다른 뜻에 대해서는 사육신 (드라마)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사육신(死六臣)은 단종의 복위를 꾀하다가 발각되어 세조에게 죽임을 당한 여섯 명의 신하를 이르는 말이다.

이들은 세조 암살을 통해 단종의 복위를 꾀하였으나, 밀고자에 의해 적발되어 혹독한 고문끝에 새남터에서 참수형으로 처형당했다. 당시 시체는 처형장인 새남터에 그대로 버려졌으나, 생육신중 하나인 매월당 김시습에 의해 몰래 매장되었다. 현재 서울특별시 노량진에 사육신을 기념하는 묘지가 있다.

사육신은 성삼문, 하위지, 김문기, 박팽년, 이개, 유성원 여섯명이고 유응부와 성승, 김질이 가담했다. 그러나 김질이 끝에 배신하면서 사육신과 유응부, 성승 등은 모두 참살당했다.

보통 유응부가 사육신으로 알려져 있는데, 김문기와 유응부 중 한 사람씩이 포함된 양 설이 있었다. 이후 남효온이 김문기가 아닌 유응부를 포함한 사육신을 기술하면서 유응부를 포함한 사육신으로 굳어진 것이다. 국사편찬위원회는 김문기를 사육신에 포함하는 결정을 내린 바 있다.

사육신의 명단[]

사육신[]

  • 성삼문
  • 하위지
  • 김문기
  • 박팽년
  • 이개
  • 유성원
  • 유응부

다른 가담자들[]

  • 성승(성삼문 부친)
  • 김질(나중에 배신)

같이 보기[]

  • 생육신

틀:사생육신

Nuvola apps important 이 문서는 역사에 관한 토막글입니다. 서로의 지식을 모아 알차게 문서를 완성해 갑시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