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페인위키아
Advertisement

이숙종(李淑鍾, 일본식 이름:宮村淑鍾[1], 1904년 ~ 1985년 6월 18일)은 성신여자대학교 설립자인 대한민국의 교육인이다. 아호는 운정(雲庭).

생애[]

서울 출생이다. 숙명여고보를 졸업하고 일본으로 유학했다. 미술을 전공하여 도쿄여자미술전문학교, 도쿄제국대학 등에서 수학한 뒤 귀국했다.

경성여자상업학교, 동덕여고보, 중앙보육학교 교사를 거쳐 1936년 성신여학교를 설립하고 교장을 맡았다. 서양화가로서 조선미술전람회에서 수차례 수상한 바도 있다.

일제 강점기 말기에 국민총력조선연맹 등의 친일 단체에 가담하여 강연 및 좌담회 참석 등으로 친일 활동을 했다. 《신시대》 등 친일 잡지에 여성들을 대상으로 전시경제 체제에 협조할 것을 요구하는 기고문을 싣기도 했다. 이로 인해 2005년 발표된 민족문제연구소의 친일인명사전 수록예정자 1차 명단에 선정되었다.

광복후 교육계의 원로로 교육정책 심의 등에 중용되었으며 한국여성단체협의회 회장을 맡았다. 1963년 현 성신여자대학교의 전신인 성신여자실업초급대학을 설립했고, 1973년 유정회 국회의원을 지냈다.

저서로 자전적 수필집인 《구름따라 성을 돌며》(1971), 《길을 따라 걸었는데》(1973) 등이 있다.

외손녀 심화진이 성신여대 이사장을 거쳐 제8대 총장을 맡고 있다[2].

같이 보기[]

  • 성신여자대학교

참고자료[]

주석[]

  1. 역사문제연구소. 《인물로 보는 친일파 역사 (역비의책 15)》. 서울: 역사비평사. 206쪽쪽. ISBN 8976962141. 
  2. 《한겨레신문》 (2007.8.10) 성신여대 새 총장 심화진씨
Advertisement